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처음으로
 
  지역위소개   지역위 소식   정책안내   자료실   영문 페이지  
지역소식
지역의 각종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제목 기술표준원, 충북혁신도시에 신청사 첫 삽
작성일 2012-03-16 조회수 980
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이전 글 한국가스공사, 대구혁신도시 신사옥 착공
다음 글 부천시, 3월 23일까지 부천형 사회적기업 모집
기술표준원, 충북혁신도시에 신청사 첫 삽



 
기술표준원이 충북혁신도시에서 신청사 첫 삽을 떴다.
 
15일 지식경제부 기술표준원(원장 서광현)은 지방이전을 위한 신청사 착공식을 충북혁신도시에서 열고 진천·음성 시대 준비를 본격화했다고 밝혔다.
 
이 날 착공식에는 홍석우 지경부 장관을 비롯해 이시종 충북도지사, 정범구 의원, 유한준 국토부 공공기관이전추진단 부단장, 이필용 음성군수, 유영훈 진천군수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기표원 착공은 충북혁신도시로 이전하는 11개 공공기관 가운데 지난해 8월 한국가스안전공사 착공에 이은 두 번째 착공이다.
 
홍 장관은 “기표원은 세계 일류 국가표준체계와 안전기반 구축을 통해 충북혁신도시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이라며 “이번 착공식을 계기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경부 기표원 이전 청사는 총사업비 671억원을 들여 부지면적 7만㎡에 지하 1층, 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로 2013년 말까지 준공되며 전직원 290여명이 입주한다. 신청사는 정부 저탄소 녹색성장 정책에 따라 신재생에너지를 10% 이상 사용하고 기존 건축물보다 에너지 사용량을 40% 절감하는 녹색청사로 건축된다.
 
충북혁신도시는 음성군 맹동면과 진천군 덕산면 일대 692만여㎡에 조성될 예정이다. 계획대로 11개 공공기관 이전이 완료될 2020년에는 거주 인구가 4만2000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전 예정 공공기관 중 과학기술기획평가원(건물 임차 예정)을 제외한 10개 기관은 지난해 부지매입 계약을 완료했다.


< 출처 : 이노시티 / 2012.03.16 >
목록
간행물
뉴스레터
포토영상
통계로 보는 내고장
 
 
청와대녹색성장위원회국가경쟁력강화위원회미래기획위원회국가건축정책위원회국토연구원한국농촌경제연구원한국지방행정연구원산업연구원공감코리아
 
  개인정보 보호정책 저작권 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