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처음으로
 
  지역위소개   지역위 소식   정책안내   자료실   영문 페이지  
지역소식
지역의 각종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제목 경기도, 올해 317억 원 투자해 녹색 공간 늘린다
작성일 2013-02-20 조회수 741
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이전 글 부산시, 부산지역 新지역특화산업 육성 토론회 개최
다음 글 인천시, 일자리창출 우수기업 인증제 추진
경기도가 올해 도내 도립공원 조성과 녹색공간 확충을 위해 총 19개 사업에 317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경기도는 먼저 명품 도립공원 조성을 목표로 남한산성, 연인산, 수리산 등 3개 도립공원에 85억 6천 3백만 원을 투입, 생태복원위주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연간 320만 명이 찾는 명소인 남한산성도립공원은 2014년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목표로 자연친화적 공간이 되도록 우량소나무(60〜80년생 12,300그루)를 잘 가꾸고 훼손된 탐방로 5개 코스 72킬로미터를 정비한다. 

연인산도립공원은 경관 및 생태계 보존을 위해 용추계곡을 친환경적으로 복원하고 수리산도립공원은 공원 조성에 앞서 매쟁이골을 중심으로 토지매입에 들어간다. 

도심내 녹색공간 확충에는 225억 2천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경기도는 세계보건기구(WHO) 권고 기준인 1인당 공원면적 9.0㎡ 조성 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도는 부천 송내 근린공원, 안산 반달 근린공원, 군포 초막골 근린공원, 하남 덕풍 근린공원 등 도심 속 도시공원 4개소 71만 3천㎡를 조성하고 도시미관을 저해하는 자투리땅에 62개소의 쌈지공원을 조성 다양한 휴식공간을 제공한다. 녹색공간이 열악한 사회복지시설에 7개소에 숲 치유 공간을 조성하는 사업도 추진된다. 

이밖에도 도는 쾌적한 가로경관 조성을 위해 도내 13개 시·군에 총 36km에 이르는 가로수 길을 조성, 은행나무와 느티나무 등을 심을 예정이다. 친환경적 가로수 병해충방제를 위해 천적을 이용한 시범사업도 4개소에서 진행된다. 

녹색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도 추진된다. 도는 도시녹지관리원 35명과 학교 숲 코디네이터 9명을 채용해 도시녹지관리원은 도시녹지 자원조사와 체계적 유지·관리 업무를 맡게 되며 학교 숲 코디네이터는 학교 내 수목 식재·관리계획 수립, 수목관리 컨설팅, 현장지원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김창배 경기도 공원녹지과장은 “하반기에는 대학교수 등 민간전문가로 도시녹화 평가단을 구성해 현장점검을 실시할 것”이라며 “우수 시·군에 대한 시상 등 인센티브를 제공하여 경쟁력을 키워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목록
간행물
뉴스레터
포토영상
통계로 보는 내고장
 
 
청와대녹색성장위원회국가경쟁력강화위원회미래기획위원회국가건축정책위원회국토연구원한국농촌경제연구원한국지방행정연구원산업연구원공감코리아
 
  개인정보 보호정책 저작권 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