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처음으로
 
  지역위소개   지역위 소식   정책안내   자료실   영문 페이지  
보도자료
공식 보도자료를 전해드립니다.
제목 해양산업 육성과 국제화로 인천도시권 활로 찾는다
작성일 2012-04-02 조회수 1,416
첨부파일 120330-(보도자료-지역위) 인천대도시권 세미나.hwp
이전 글 지역위, 새로운 귀농귀촌을 꿈꾸다
다음 글 지역위, 지자체간 화합과 협력방안 적극 모색한다


□ 대통령직속 지역발전위원회(위원장 홍철)는 4월 3일(화) 오후 2시부터 인천 송도국제도시 미추홀타워(20층 대회의실)에서 인천과 강화, 옹진 등 주변지역의 발전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세미나를 개최한다.
 
 ㅇ인천시, 인천발전연구원, 수도권광역위원회 등과 함께 준비한 이번 세미나는 인천국제공항과 인천항 등 세계적인 교통․물류인프라와 영종, 송도, 청라 등 경제자유구역을 보유하고 있는 인천지역의 발전 속도를 높이는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 세미나에서는 인천발전연구원에서「인천대도시권 해양산업 발전방안」과「인천대도시권 광역교통 발전전략」을,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서「국제도시로서의 IFEZ의 잠재력과 과제」에 대해 발표하고,
 
 ㅇ김민배 인천발전연구원 원장의 주재로 지자체, 지역 경제단체, 지역언론, 학계 및 연구원 등이 폭넓게 참여하여 국제도시로서의 인천 대도시권의 발전방안에 대해 활발한 토론을 펼칠 예정이다.
 
 
□ 홍철 지역발전위원회 위원장은 “서울이 국제기능을 독점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으며 우리나라의 국제화 수준을 끌어올리기 위해서는 역사적으로 국제화와 개방화를 이끌어 왔던 인천이 역할을 나눠가져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ㅇ약 170㎢의 경제자유구역을 보유한 국제교통의 요충지로서 인천지역이 국제도시로 성장해 나가야만 국가 전체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다고 지적하였다.
 
 ㅇ아울러, 이번 세미나에서는 인천신항의 개발 등을 통해 해양산업을 활성화하는 방안도 함께 논의될 예정이며, 인천지역이 당면하고 있는 문제점을 살펴 보고 인천과 주변지역이 함께 발전할 수 있는 방안을 찾을 것이라고 언급하였다.
 
□ 한편, 지역발전위원회는 인천권 세미나를 지역발전위원회 트위터(ID : happyregion)를 통해 문자 중계하고, 향후 지역발전위원회 홈페이지(17region.pa.go.kr)를 통해 공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목록
간행물
뉴스레터
포토영상
통계로 보는 내고장
 
 
청와대녹색성장위원회국가경쟁력강화위원회미래기획위원회국가건축정책위원회국토연구원한국농촌경제연구원한국지방행정연구원산업연구원공감코리아
 
  개인정보 보호정책 저작권 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