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처음으로
 
  지역위소개   지역위 소식   정책안내   자료실   영문 페이지  
지역발전자료실




지역발전 관련 자료를 제공해드립니다.
자료명 인구 통계의 변화가 세계경제에 미치는 영향과 시사점
등록자 등록일 2011.07.19 Tue 16:17:15
발행기관 기획재정부 발행본 보도자료
생산년도 2011 자료유형 한글문서
자료생성자 기획재정부 핵심어  
관련URL   첨부파일 _통계의_변화가_세계경제에_미치는_영향_및_시사점(최종).hwp

"고령화에 따른 생산가능인구 감소…경제정책 바뀌어야"

인구 고령화로 생산가능인구 비율이 감소함에 따라 기존의 수출과 제조업 위주의 경제정책을 내수와 서비스 산업 중심으로 전환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또 저출산ㆍ고령화로 인해 브릭스(BRICs) 국가 가운데 중국과 러시아는 1차 인구배당효과가 줄어드는 반면, 브라질은 2020~25년까지, 인도는 향후 30년간 인구배당효과를 누릴 것으로 전망됐다.

기획재정부는 17일 '인구 통계의 변화가 세계경제에 미치는 영향과 시사점'이란 자료에서 "1차 인구배당효과가 감소 또는 소멸할 경우 경제성장의 기조를 전환하는 것이 타당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인구배당효과(Demographic Dividend)란 주로 개발도상국 등에서 전체 인구 중 생산가능 인구 비율이 늘어나고 부양률은 낮아져 경제성장률이 높아지는 현상을 뜻한다.

이 현상은 더 많은 이들이 노동시장에 참여해 생산이 늘어나고, 사회가 생계를 책임져야 할 노령층 비율은 줄어들어 저축률이 증가하기 때문에 일어난다.

이는 중국을 비롯한 아시아의 풍부한 생산가능 인구가 지난 20년간 세계 경제에서 아시아가 차지하는 비중을 확대시킨 주요 원동력이 됐다.

그러나 인구배당 모델에 따르면, 중요한 것은 전체 노동인구의 절대 규모가 아닌 부양비율이다.

노동인구 1명이 책임져야 할 부양자가 급증하면 경제성장에 부담이 되고 세대 간 불균형을 야기하기 때문이다.

IMF는 도시화 및 저출산에 따른 1차적 인구배당효과는 일시적인 반면, 고령자의 경제활동 참여 증가에 따른 2차적 인구배당효과는 지속적인 것으로 보고 있다.

즉, 고령화 시대에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서 고령자의 경제활동 참여를 지원하고 노후를 안정되게 보낼 수 있는 사회 안전망 구축이 긴요하다는 뜻이다.

재정부는 "인구배당효과 측면에서 저출산에 따른 인구통계학적 구조의 변화는 저축과 노동력 투입을 통해 경제성장에 부정적"이라며, △고령자 고용촉진(평생교육) 확대 △노동시장의 유연성 제고 △사회안전망 구축 △R&D 투자 강화 △기술혁신 지속 추진 등을 향후 과제로 꼽았다.

목록
간행물
뉴스레터
포토영상
통계로 보는 내고장
 
 
청와대녹색성장위원회국가경쟁력강화위원회미래기획위원회국가건축정책위원회국토연구원한국농촌경제연구원한국지방행정연구원산업연구원공감코리아
 
  개인정보 보호정책 저작권 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