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처음으로
 
  지역위소개   지역위 소식   정책안내   자료실   영문 페이지  
지역소식
지역의 각종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제목 전북도, 2012년도 ‘청년취업2000’ 1천명 모집
작성일 2012-01-19 조회수 873
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이전 글 강원도, 2012년 풀뿌리기업 육성 사업 본격추진
다음 글 [기고] 지방 주도의 ‘백두대간벨트 계획’이 갖는 실질적 의미
 
전북도, 2012년도 ‘청년취업2000’ 1천명 모집
 
 

전북도는 청년취업 2000사업을 통해 구인업체 337개를 발굴해 지난 18일 참여기업의 자체심사를 마쳤다.

 

그 결과 321개 업체에서 청년 2,030명을 정규직으로 채용할 계획이다.

 

기업심사는 급여수준을 비롯해 복리후생, 회사규모, 재정상태 등이다.

 

이들 기업의 명단과 채용조건은 온라인사이트에 공개되어 다음달 9일까지 신청을 받는다. (전용 홈페이지는 www.1577-0365.or.kr/young)

 

도내 거주 39세미만의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은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고 온라인접수와 함께 기업을 선택, 면접을 볼 수 있다. 청년들은 참여기업의 자세한 현황과 채용조건, 담당자를 직접 확인할 수 있고 복수 지원도 가능해 자신에 맞는 취업이 이뤄질 수 있다.

 

전북도와 14개 시군은 청년취업의 돌파구를 마련하고 괜찮은 기업들의 구인난 해소를 위해 지난해부터 ‘청년취업2000’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지난해 505명의 정규직 일자리를 창출한데 이어 올해 목표는 1천명이다. 올해 참여기업은 5인이상 기업에서 150만원 이상 급여조건 등 기업참여가 강화된 것이다.

 

하지만 기업들은 청년채용에 앞다퉈 경쟁률 2:1을 기록하고 있다. 도는 대부분 공장 증설과 수출 호조, 기업유치에 힘입어 꾸준히 청년채용이 늘어나고 있다는 것이다. 도는 취업의 미스매치가 발생되면 2월부터 채용박람회 및 고졸전용 취업박람회 등을 통해 한명이라도 더 취업이 되도록 할 방침이다.

 

한웅재 일자리정책관은 “지역기업을 정확히 이해하고 취업에 성공하도록 기업정보와 채용조건을 더욱 투명하게 만들겠다”면서 “기업에게는 지역인재를, 청년에게는 괜찮은 일자리를 제공하는 것이다”고 설명했다.

 

 

< 출처: 전라북도청 / 2012.01.18 >

 

목록
간행물
뉴스레터
포토영상
통계로 보는 내고장
 
 
청와대녹색성장위원회국가경쟁력강화위원회미래기획위원회국가건축정책위원회국토연구원한국농촌경제연구원한국지방행정연구원산업연구원공감코리아
 
  개인정보 보호정책 저작권 보호정책